보지넷 - 첫경험 | 야설 보지넷 100% 무료야동 - 첫경험 | 야설을 매일 300편 이상 업데이트 합니다. 보지넷 로고 이미지 보지넷

야동 1위 보지넷 - 첫경험 | 야설

보지넷 바로가기

성인 무료 야동

야동, 야애니, 야설, 야사 무료제공
보지넷 검색
  • 당일알바
  • 급전일수
  • 자위기구
  • 레플리카
  • 가입 없는 19금 성인 사이트

    아이디 비밀번호
보지넷 고정주소 안내 -보지.net - 광고문의, 영상문의 텔레그램ID : bozinet
메이저 온라인 카지노
메이저 온라인 카지노
한국미녀
토토 사이트 위너
토토사이트 선시티

야동, 야설, 야사, AV 무료로 즐기는 보지넷 성인사이트야설

근친물 첫경험

야설 무료 읽기

작성자보지넷 댓글0건 조회 211,978회 작성일24-01-29 13:09

추천 야설

글 재주가 없지만 잘부탁 드려요...



저의 첫경험은 중1때 외갓집에 놀러가서 였습니다.



어렸을때 7살까지 거기서 지내다보니 같이 놀던 누나들이나 동생들



친구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오랜만에 만났는데 어찌나 반갑던지 외갓집 뒤에있는 동산으로



다들 올라가서 숨박꼭질을 하기로 했습니다.



그때 거기서 나이가 가장 많은 누나가 있었는데



저보다 세살이 많은 누나였습니다.



숨박꼭질을 하면서 저랑 누나는 숨을곳을 같이 찾다가 대나무숲으로



몸을 숨겼습니다..



숨어있는데 저희를 찾을 생각을 안하는건지 못찾는건지



한참을 기다려도 안오길래 숨어있는동안 저랑 누나는



아카시아 잎을따서 소원들어주기를 했습니다ㅎ



제가 이겼고 무슨생각으로 그랬는지 소원은 엎어달라는것이었습니다



누나는 첨에 안된다더니 엎어줬고



제 손이 저도 모르게 가슴위에 있었습니다..



지금 생각해보니 가슴이 c컵정도 되는거 같습니다.



가슴을 만지니 저도 모르게 아랫도리에서 반응이 오고



누나도 그걸 느낀거 같았습니다..



저희를 찾던 아이들도 내려가버렸는지 조용해서



그만 나가자고 해떠니 누나가 조금만 있다 가자고해서



앉아있는데 누나가 소원들어주기를 한번 더하자고 했습니다.



또 제가 이겼고 소원은 뽀뽀해달라고 했더니 안된다면서



장난으로 받아드리길래 저는 삐진척하고 그만 내려가자고



했는데 알았다면서 해준다고 눈을 감으라고 했습니다.



눈을 감고 있는데 혀가 들어오길래 눈을 떴더니 저와 누나가



눈이 마주쳤습니다.ㅋ



제 손이 가슴을 만지려고하자 누나가 누웠습니다.



자연스럽게 옷을 벗기고 가슴을 빨기 시작했고



누나는 첨엔 못하게 하더니 가만히 있더군요



가슴을 빠는데 누나 흥분했는지 허벅지로 저의 아랫도리를



비비기 시작하는겁니다



저도 같이 누나 팬티위로 저의 허벅지를 비볐죠



한참을 하는데 누나도 흥분했는지 소리를 내더군요



그뒤부터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고 있는데



본능인지 제가 보지를 보여달라고 했더니 거부를



안해서 팬티를 벗겼습니다



이미 젖을데로 젖어서 축축하길래 저도 자지를 보지에 비비기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둘다 경험이 없어서 어떻게할지 모르고 있는데



누나가 리드를 하는데 자지가 잘안들어가는것입니다



한참을 도전해서 들어갔는데 뭔가 툭하면서 잘들어가더니



따뜻해지기 시작하는겁니다.



저는 계속 기분이 너무 좋아서 움직였고 금밤사정을



했습니다.



그리고 닦을려고 아래를 봤더니 피가 많이 묻어있어서



저희는 겁을먹고 각자 집으로 빨리 들어갔습니다.



그리고 다음날 만나서 교회에서 누나가 만나지고해서



갔는데 아무일없었다고 하길래



다행이라고 생각하고 교회에서 이야기를하다가



또 하고싶어서 누나한테 또 하자고했더니 좋다고



하길래 두번정도하고 헤어졌습니다.

음성 야설 듣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보지넷 고정주소 : 보지넷.net



야동의민족   야동다운   야동국   밍키넷   쉬멜넷   유흥의민족   오피랜드   야설넷   꽁머니   야설사이트   레플리카사이트   야동박사   소라넷   모아18   성인만남   출장샵   19x